블로그 서버 유지 관리 비용

어제 아시는 분이 블로그 서버를 유지하는데 사용되는 비용에 대하여 질문을 하여, 간단하게 정리해본다.

먼저 환경은

Vultr 가상화

DNSEver 도메인 포워딩

이 두가지를 메인으로 사용하고 있다.

 

사실 DNSEver를 사용하지 않아도 Vultr 내부의 고정 아이피를 사용하면 되지만, 아무래도 해당 도메인을 블로그 서버에만 연결시켜 둔 것은 아니기 때문에 DNSEver를 사용하는 것이 좋은 방법이 되었다.

 

우선 Vultr 에 들어가는 비용은

 

 

달에 16.00$ 가 들어간다. 10.00$ 인스턴스 하나와 고정 IP 6$ 하나를 이용해서 나온 금액이다.

물론 접속자가 많다면 조금 더 가격이 올라 갈 수 있다. 하지만 현재까지는 많은 사람이 오지는 않기 때문에 16$ 로 충분히 유지가 가능하다. 16$ 는 16,000원으로 생각하도록 하고…

 

다음은 DNSEver에 들어가는 비용이다. 이것 역시 여러가지 모델이 있으니 자기한테 적절한 것을 선택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. 우선 나 같은 경우는 이렇다… 정도로 이해하면 좋을 것 같다.

 

 

DNSEver는 미리 포인트를 구입해두고 포인트 차감 방식으로 동작한다. 1포인트는 1원으로 많은 양을 충전할 수록 보너스 포인트를 조금 챙겨준다. 내가 사용하는 요금제의 경우 한달에 1,500원을 사용한다. 여기서 조금 더 많은 사람이 들어오는 달에는 최대 2,000원을 사용하는 것을 볼 수 있었다.

 

그렇다면 한 달에 들어가는 비용은 18,000원, 맥시멈으로 20,000원 정도 잡으면 1년에 240,000원의 비용이 소요된다는 의미이다.

240,000원이라… 사실 이 돈이면 라즈베리파이나 그 유사한 무언가를 사고 유지관리를 하는 것이 더 저렴하게 먹히는 것을 알 수 있다.

하지만 최근 잦은 이사와 이동으로 고민을 해보면… 편의성이나 내가 관리를 할 필요가 없다는 사실이 더욱 좋게 다가오기는 한다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